김한식 연구자, 일반저자

서울대학교 불어교육과와 같은 학교 대학원 불어불문학과를 졸업하고, 프랑스 파리 10대학에서 박사학위를 받았다. 현재 중앙대학교 불어불문학과 교수로 재직 중이다. 문학과 삶, 허구 세계와 독자의 독서 행위 사이의 해석학적 순환을 기반으로 하는 이야기 해석학 연구를 해왔다. 「텍스트, 욕망, 즐거움: 소설의 지평구조와 카타르시스」 「미메시스, 재현의 시학에서 재현의 윤리학으로」 등 다수의 논문을 발표했으며, 폴 리쾨르의 『시간과 이야기』, 뒤퐁-록과 랄로의 아리스토텔레스 시학 번역 및 주해서를 우리말로 옮겼다.

4 + 7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