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병철 연구자

고려대학교에서 금속공학을 전공한 뒤 독일로 건너가 철학, 독일 문학, 가톨릭 신학을 공부했다. 1994년 하이데거에 관한 논문으로 박사학위를 받고, 2000년에는 스위스 바젤 대학에서 데리다에 관한 논문으로 교수 자격을 취득했다. 독일과 스위스의 여러 대학에서 강의했으며, 독일 카를스루에 조형예술대학 교수를 거쳐 현재 베를린 예술대학 교수로 재직 중이다.『피로사회』(2010), 『투명사회』(2012) 등의 저작이 독일에서 커다란 사회적 반향을 일으키며 가장 주목받는 문화비평가로 떠올랐다. 특히 『피로사회』는 2012년 한국에 소개되면서 주요 언론 매체의 ‘올해의 책’으로 선정되는 등 한국 사회를 꿰뚫는 키워드로 자리 잡았다. 그 밖에도 『권력이란 무엇인가』 『시간의 향기』 『심리정치』 『죽음과 타자성』 『폭력의 위상학』 『하이데거 입문』 『헤겔과 권력』 등 여러 권의 책을 썼다.

댓글 작성 기능이 차단되었습니다.
  1. 버드나무잎사이로빛하나
    2013.09.15 오후 5:52

    한병철 교수님의 책을 접하고 팬이 되었습니다.
    또 어떤 주제로 생각의 불씨를 당겨주실지…
    그런 기대로 다음 신간을 기다립니다.
    독일에서 출판된 책뿐만 아니라 더 많은 저작으로 꾸준히 활동하시기를 바랍니다. 화이팅!!!

    UR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