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찬 소설가

1983년 무크지 『언어의 세계』에 중편소설 「말의 탑」을 발표하며 등단했다. 소설집 『기억의 강』 『완전한 영혼』 『아늑한 길』 『베니스에서 죽다』 『희고 둥근 달』 『두 생애』 『정결한 집』, 장편소설 『세상의 저녁』 『황금사다리』 『로뎀나무 아래서』 『그림자 영혼』 『광야』 『빌라도의 예수』 『유랑자』 『길, 저쪽』 등이 있다. 동인문학상, 동서문학상, 요산김정한문학상, 오영수문학상 등을 수상했다.

4 + 5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