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정인 소설가

1936년 전남 순천에서 태어났으며, 서울대 문리대(영문과)와 같은 대학원을 졸업하고 미국 털사 대학교에서 풀브라이트 장학생으로 수학했다. 1962년 『사상계』에 단편 「후송」을 발표하면서 등단했다. 1968년부터 2002년까지 전북대에서 영문학을 가르쳤다. 소설집 『강』 『가위』 『토요일과 금요일 사이』 『철쭉제』 『붕어』 『베네치아에서 만난 사람』 『모구실』 『빗점』, 중편소설 『말뚝』, 장편소설 『달궁』(전 3권) 『봄꽃 가을열매』 『용병대장』 『바간의 꿈』, 산문집 『지리산 옆에서 살기』 『개나리 울타리』 등을 출간했다. 한국문학작가상(1976), 월탄문학상(1983), 한국문학창작상(1986), 동서문학상(1995), 김동리문학상(1998), 대산문학상(1999), 이산문학상(2002)과 녹조근정훈장(2002), 은관문화훈장(2016)을 받았다. 현재 대한민국예술원 회원이다.

8 + 3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