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류진 소설가

2018년 창비신인소설상으로 등단. 소설집 『일의 기쁨과 슬픔』이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