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민정 시인

1999년 문예중앙 신인문학상을 통해 시를 발표하기 시작했다. 시집으로 『날으는 고슴도치 아가씨』 『그녀가 처음, 느끼기 시작했다』 『아름답고 쓸모없기를』 『너의 거기는 작고 나의 여기는 커서 우리들은 헤어지는 중입니다』 등이 있다.

8 + 9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