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경희

양경희는 전시회를 인연으로 어린이 책에 그림을 그리기 시작했다. 평소 다양한 분야의 독서와 자연 관찰, 동네 아이들에게 영감을 받아 작업한다. 그린 책으로는 『바람의 문』 『심청이 무슨 효녀야?』 『한눈팔기 대장, 지우』 등이 있으며, 오페라 「마술피리」 무대를 위한 그림도 그렸다.

5 + 9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