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애란 소설가

1980년 인천에서 태어나 서산에서 자랐으며, 한국예술종합학교 연극원 극작과를 졸업했다. 2002년 제1회 대산대학문학상에 단편「노크하지 않는 집」이 당선되어 문단에 나왔다. 한국일보문학상과 이효석문학상, 오늘의 젊은 예술가상, 신동엽창작상, 김유정문학상, 젊은작가상을 받았다. 소설집『달려라, 아비』『침이 고인다』와 장편소설『두근두근 내 인생』이 있다.

6 +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