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정례 시인

경기도 화성에서 태어나 고려대학교 국문학과 및 같은 과 대학원을 졸업했으며, 1990년 『현대시학』을 통해 등단했다. 시집으로 『내 귀속의 장대나무 숲』 『햇빛 속에 호랑이』 『붉은 밭』 『레바논 감정』 『캥거루는 캥거루고 나는 나인데』와 번역 시선집 『Instances』가 있다. 김달진문학상, 이수문학상, 현대문학상 등을 수상했다.

8 + 9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