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민 연구자

충북 영동 출생. 한양대 국문과 교수.

지은 책으로 『비슷한 것은 가짜다』 『미쳐야 미친다』 『죽비소리』 『다산선생 지식경영법』 『한시 미학 산책』 『삶을 바꾼 만남』 『일침』 『오직 독서뿐』 『18세기 한중 지식인의 문예공화국』 『우리 한시 삼백수』 『책벌레와 메모광』 『우리 선시 삼백수』 『다산의 제자 교육법』 『돌 위에 새긴 생각』 『석복』 『한서 이불과 논어 병풍』 『잊혀진 실학자 이덕리와 동다기』 등이 있다. 우호인문학상, 지훈국학상, 월봉저작상 등을 수상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