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광익 일러스트레이터

대학에서 시각디자인을 공부하고, 그림책과 읽기책 등 어린이책 여러 분야에서 일러스트레이터로 활동하고 있다. 『과학자와 놀자』 『쨍아』 『꼬리 잘린 생쥐』 『나비를 따라갔어요』 『나무야 새야 함께 살자』 『서울의 동쪽』 『나만 몰랐네』 등 많은 책에 그림을 그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