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기성 시인

1966년 서울에서 태어나 이화여대 국문과와 같은 과 대학원을 졸업했다. 1998년 『문학과사회』에 시 「지하도 입구에서」 외 3편을 발표하며 작품 활동을 시작했다. 시집 『불쑥 내민 손』 『타일의 모든 것』, 평론집 『우리, 유쾌한 사전꾼들』 등이 있다. 2015년 현대문학상을 수상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