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인석 극작가, 소설가

소설가이자 희곡작가이다. 희곡 『연극평론』에 「내가 잃어버린 당나귀」로 등단하여, 대한민국 문학상, 백상예술상, 영희연극상 등을 수상했다. 1986년 『소설문학』장편소설 공모에 『구경꾼』이 당선되면서 본격적으로 소설가의 길을 걷게 되었다. 소설집 『내 영혼의 우물』로 대산문학상, 박영준 문학상을 수상했다. 소설집 『혼돈을 향하여 한걸음』 『구렁이들의 집』 『목숨의 기억』 등과, 장편소설 『내 마음에는 악어가 산다』『이상한 나라의 스파이』 『강철 무지개』 등이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