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학과지성사
국립현대미술관은 개관 50주년 전시 주제를 최인훈의 <광장>으로 삼았다고 합니다. "국립현대미술관이 16일 국립현대미술관 서울관에서 올해 전시 라인업을 공개했다. 이날 강승완 학예실장은 3관 공동 기획전 ‘광장’에 대해 “최인훈 소설 제목에서 따왔다”며 “미래의 대안적인 광장과 계속읽기→
문학과지성사
김원일 작가의 소설 ‘마당깊은 집’ 배경인 대구 중구 장관동에 <마당깊은 집 문학관>이 개관하였습니다. 관련 기사 보기 -> 계속읽기→
문학과지성사
문학과지성사에서 함께 일할 편집자를 모십니다. 책에 대한 열정과 상상력으로 출판 편집자로서의 꿈을 키워갈 역량 있는 분들의 많은 지원을 기대합니다. 1. 모집 분야 및 인원 - 문지 교양팀: 인문 교양 기획편집자 ○명 2. 계속읽기→
문학과지성사
2월 21일 CGV 여의도에서 사회학자 김찬호의 <우리, 잘 웃고 있습니다?> 강의가 진행됩니다. 사회학자 김찬호 '우리, 잘 웃고 있습니까?' 유머의 스펙트럼으로 살펴본 한국 사회의 감정 지형도 -일시 : 2월 21일 (목) 19 :30 ~ 계속읽기→
문학과지성사
기형도 30주기를 맞아 기형도 문학관에서 추모 콘서트를 진행합니다. 자세한 내용은 다음 링크에서 확인 부탁드립니다. 내용 보기 ->  계속읽기→
문지아이들
2014년 마해송문학상 수상작 『샤워』(정지원 지음)이 국립어린이도서관 사서 추천 도서에 선정되었습니다. 또한 『열린 어린이』 여름방학 추천도서(6학년)에도 함께 선정되었다는 소식이네요. 독자 여러분의 많은 관심 바랍니다! 계속읽기→
문지푸른책
문지 스펙트럼 시리즈 『도둑맞은 편지』 (에드거 앨런 포 지음, 김진경 옮김, 문학과지성사, 2018) 바늘 끝에 걸린 생 ―에드거 앨런 포의 『도둑맞은 편지』 구병모(소설가) 지금 생각하면 포의 작품을 그리 최선이라고 생각되지 않는 차례로 계속읽기→
  • 이 계절의 소설

    「내일의 연인들」 (『자음과모음』 2019년 여름호)

    침범 소설의 이해를 돕고자 영화로 빗대자면, 「내일의 연인들」은 미소(이솜)와 한솔(안재홍)이 소망하던 보금자리를 잠시나마 찾은 「소공녀」의 외전이자, 자신의 현 위치에서 벗어나고 싶은 기우(최우식)와 기정(박소담)이 다시 꿈꾸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