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학과지성사
쉼보르스카와 이세돌-알파고 대국이 이렇게 연결이 되네요! 정홍수 평론가의 『충분하다』리뷰 소개드립니다. "생각해보면 시인이 보낸 한 세기 동안 지구는 얼마나 많이 흔들렸나. 말 그대로 전쟁, 전쟁의 연속이었다. 시인의 조국 폴란드는 아우슈비츠의 땅이었고, 또 한동안은 계속읽기→
문학과지성사
“자연·인간·사회를 관통하는 최재천의 색色다른 시선” 교보문고에서 주관하는 [365 인생학교] 인문학 특강! 3월 19일(토) 오후 3시 『거품예찬』의 저자 최재천 교수의 특별 강연회가 열립니다. · 일시 | 2016년 3월 19일(토) 오후 3시 · 장소 계속읽기→
데이터가 없습니다.
문지푸른책
리처드 휴스 장편소설 『자메이카의 열풍』 글_서효인(시인) 열 살 때였다. 사촌 형이 자신의 어머니, 즉 큰이모의 지갑에서 만 원짜리 지폐 여러 장을 슬쩍해왔고, 비슷한 또래의 형제 여럿은 쾌재를 부르며 오락실로 달려갔다. 나는 그 계속읽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