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이터가 없습니다.
데이터가 없습니다.
문지아이들
글_오채(동화작가) 잃어버린 줄로만 알았던 인형으로부터 편지를 받는다면 어떤 기분일까? 사람들은 흔히 이런 일을 ‘동화 같다’고 한다. 이 동화 같은 일을 실제로 겪은 아이가 있었다. 한 남자가 공원을 산책하던 중 슬피 우는 여자아이를 계속읽기→
문지푸른책
『수필로 배우는 글읽기』(제3판) (최시한 지음, 문학과지성사, 2016) 이영지(거제 지세포중학교 교사) 문학의 갈래에서 수필의 자리매김은 다양하지만 독자들은 수필을 만만하게 읽고 만만하게 쓸 수 있는 글로 받아들인다. 기법과 장치에서 벗어나 자유롭게 읽고 쓸 수 계속읽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