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학과지성사
국립현대미술관은 개관 50주년 전시 주제를 최인훈의 <광장>으로 삼았다고 합니다. "국립현대미술관이 16일 국립현대미술관 서울관에서 올해 전시 라인업을 공개했다. 이날 강승완 학예실장은 3관 공동 기획전 ‘광장’에 대해 “최인훈 소설 제목에서 따왔다”며 “미래의 대안적인 광장과 계속읽기→
문학과지성사
김원일 작가의 소설 ‘마당깊은 집’ 배경인 대구 중구 장관동에 <마당깊은 집 문학관>이 개관하였습니다. 관련 기사 보기 -> 계속읽기→
문학과지성사
문학과지성사에서 함께 일할 편집자를 모십니다. 책에 대한 열정과 상상력으로 출판 편집자로서의 꿈을 키워갈 역량 있는 분들의 많은 지원을 기대합니다. 1. 모집 분야 및 인원 - 문지 교양팀: 인문 교양 기획편집자 ○명 2. 계속읽기→
문학과지성사
기형도 30주기 낭독의 밤 - 어느 푸른 저녁 30년 시간의 힘을 거스르며, 세대를 이어온 길 위의 상상력. 기형도 시인의 이름으로 연결된 찬란한 우정의 공간에 익명의 사랑으로 함께해주신 독자 여러분을 모십니다. 일시 2019년 계속읽기→
문학과지성사
기형도 시인 30주기 추모 심포지엄이 개최됩니다. 일시 2019년 3월 7일(목) 오후 2시-5시 장소 연세대학교 문과대학 백주년기념홀 (위당관 6층) 주최 연세대학교 인문학연구원, 문학과지성사 후원 한국문화예술위원회   계속읽기→
문지아이들
‘어린이의 아버지’ 소파 방정환 선생(1899~1931)의 업적을 기리고 문학 정신을 계승하기 위해 제정된 방정환문학상의 제28회 동시 부문 수상자로 유희윤 시인이 선정되었습니다. 수상작은 동시집 『잎이 하나 더 있는 아이』입니다. 시상식은 2018년 5월 26일(토) 오후 계속읽기→
문지푸른책
문지 스펙트럼 시리즈 『이별 없는 세대』 (볼프강 보르헤르트 지음, 김주연 옮김, 문학과지성사, 2018) 절벽 끝에서 부르는 노래 ―볼프강 보르헤르트의 『이별 없는 세대』 허연(시인) 보르헤르트는 영원히 젊다. 진행되지 못하고 어느 순간 잘려나간 필름처럼 보르헤르트의 계속읽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