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학과지성사 40주년
문탐퀴즈
  • 표지를 보고 제목을 맞혀 보세요.

    40years-quiz-1

  • 표지를 보고 제목을 맞혀 보세요.

    40years-quiz-3

  • 다음 빈칸에 들어갈 말로 알맞은 것은?

    그 누구도 나를 두려워하지 않았으니
    내 희망의 내용은 질투뿐이었구나
    그리하여 나는 우선 여기에 짧은 글을 남겨둔다
    나의 생은 미친 듯이 [ ]을 찾아 헤매었으나
    단 한번도 스스로를 [ ]하지 않았노라
    _「질투는 나의 힘」 중

    [ ]을 잃고 나는 쓰네

    잘 있거라 짧았던 밤들아
    창밖을 떠돌던 겨울 안개들아
    아무것도 모르던 촛불들아, 잘 있거라
    공포를 기다리던 흰 종이들아
    망설임을 대신하던 눈물들아
    잘 있거라, 더 이상 내 것이 아닌 열망들아
    _「빈집」 중


    기형도 시집, 『입 속의 검은 잎』

  • 다음 빈칸에 들어갈 말로 알맞은 것은?

    그래, 리종, 이건 오로지 내 [ ]에 관한 일기란다.


    다니엘 페나크 장편 소설, 『몸의 일기』

  • 이 작가는 누구일까요?

    40years-author-3

  • 캐리커쳐를 보고 시인을 맞혀 보세요!

    40years-quiz-caricature-6

  • 맞춤법 퀴즈

    산수 시간, 정답을 썼음에도 검사를 하던 판돈이 잘못 본 바람에 덕순은 선생님께 혼이 났다.
    판돈: “선생님, 지가 잘못했슈. 지가 잘못 봤구먼유. 덕순이는 맞[ ]슈.”
    쉬는 시간에 덕순의 얼굴을 제대로 볼 수 없었던 판돈.
    판돈: “미안해. 너는 문제를 맞[ ]는데…… 내가 잘못 봐서…… 미안해.”


    김종광, 『별의별』

  • 책 내용 퀴즈

    이 드라마의 원작 소설은?

    40years-quiz-vs-2

  • 이 저자의 저서는 무엇일까요?

    생텍쥐페리

  • 퀴즈 결과

    결과 확인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