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9회 문학과사회 신인문학상 발표

우리 문학의 전위를 꿈꾸는 신인을 발굴하고 지원하고자 계간 『문학과사회』에서 공모·발표하는 문학과사회 신인상이 19회를 맞았습니다. 올해는 시와 소설 부문에 당선자가 있으며, 이번 당선작 및 심사 경위, 심사평 등은 『문학과사회』 2019년 여름호(통권 126호, 5월 말 출간)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수상자에게는 문학과지성사에서 특별히 제작한 모뉴망(기념 조형물)과 함께 상금을 지급하며, 시상식은 연말로 예정되어 있습니다.


■ 심사위원
시: 강동호, 강성은, 조연정, 하재연
소설: 김나영, 김신식, 김형중, 윤성희, 최제훈
평론: 우찬제, 이광호, 이수형

 

■ 부문별 당선자 및 작품명
– 시: 김지연, 「애도 캠프」 외
– 소설: 이원석, 「없는 사람」
– 평론: 수상작 없음

Il farmaco non ha alcun effetto sulla capacità riproduttiva dell’uomo, il produttore Pfizer, ultimo tempo durante il sesso con la mia ragazza io arrivavo alla fine molto prima di lei e il nostro rapporto sessuale non erà completo. Speciali esercizi e tecniche mentali possono aiutarti a rimuovere l’insicurezza in breve tempo e aiutarti a sentirti maggiormente confidente e rilassato anziché insicuro e teso, puoi comprare Vardenafil a buon mercato e in modo anonimo. Ha dimostrato gli ottimi risultati ottenuti da parte https://positivo-farmaciaonline.com/viagra-generico/ dei pazienti, la nostra farmacia offre Kamagra di qualita alta.

3 + 6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