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학과지성사
윤흥길 작가가 제10회 박경리문학상 수상자로 선정되었습니다. 박경리문학상은 문학 본연의 가치를 지키며 세계 문학사에 큰 영향을 미친 작가에게 주어지는 상입니다. 수상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내용 보기 계속읽기→
문학과지성사
안녕하세요, 문학과지성사입니다. 코로나19 바이러스 확산으로 인해 온라인 개학이 진행되며, 원격 수업 및 학습과정에서 문학과지성사에서 발행된 저작물 활용 범위에 대한 문의가 많아지고 있습니다. 이에 원격 수업을 진행하시는 데 혼선을 줄여드리고자 문학과지성사 수업 활용 계속읽기→
문학과지성사
조준휘, 이돈명, 홍성우 변호사와 함께 1세대 인권변호사로 헌신했던 故 황인철(1940-1993) 변호사가 2020년 6월 10일 오늘, 서울 용산구 남영동 민주인권기념관 예정지(옛 치안본부 대공분실)에서 열린 제33회 6.10민주항쟁 기념식에서 국민훈장 모란장을 수훈했습니다. 황인철 변호사는 김병익, 계속읽기→
문학과지성사
이병률: 새 시집 『천사의 탄식』 내신 것 축하합니다. 그리고 시집 내주셔서 (뜨겁게) 감사합니다. 이 어려운 시대를 먼 곳에서 어쩌면 이렇게 나란히 관통하고 있지만 어느덧 여기는 가을바람이 선뜻선뜻 우리를 맞아줍니다. 그곳, 새로 옮긴 계속읽기→
문학과지성사
-깊어가는 가을, 소설가 이청준의 단편 <눈길>을 읽고 직접 그 뒷이야기를 꾸며보세요. 지친 마음을 보듬고 다시금 살아갈 힘을 북돋아 주는 따뜻한 이야기 <눈길>. 이제 그 뒷이야기를 우리 시대 우리의 숨결로 새로 채워주세요. 1. 계속읽기→
문지아이들
최양선 지음 / 안경미 그림의 『용의 미래』가 국립어린이청소년도서관 ‘사서추천도서’에 선정되었습니다. 자세한 내용 보기 ->  계속읽기→
문지푸른책
황주리(화가) 몇 년 전 아프리카 여행길에서 마다가스카르의 바오밥나무를 만났다. 황혼 녘에 일정한 간격을 두고 하늘을 향해 우뚝 서 있는 바오밥나무들은 언젠가 가본 미얀마의 불상들 같기도, 자연이 만들어낸 거대한 전신주들 같기도 했다. 해가 계속읽기→
  • 이 계절의 소설

    서장원 「이 인용 게임」(『문학동네』 2020년 여름호)

    소설에서 제목이 얼마나 중요한지를 일반화해서 말할 수는 어렵겠지만, 제목이 중요한 소설이 있다. 예컨대, 이제는 한국문학의 고전의 반열에 올랐음을 누구도 부인할 수 없는 ‘광장’이나 ‘당신들의 천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