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학과지성사
허연 시인이 제3회 김종철문학상을 수상하였습니다. 수상작은 시집 『당신은 언제 노래가 되지』입니다. 허연 시인의 수상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내용 보기   계속읽기→
문학과지성사
시인 김형영 선생님(스테파노, 향년 77세)께서 2021년 2월 15일(월요일) 새벽 3시에 숙환으로 별세하셨기에 삼가 알립니다. 빈소: 서울성모병원 장례식장 (서울시 서초구 반포대로 222) [2월 15일 15시 이후: 3호실 / 2월 16일 10시 이후: 5호실] 계속읽기→
문학과지성사
㈜문학과지성사에서 함께 일할 마케터를 모십니다. 책에 대한 열렬한 관심과 마케팅에 대한 빛나는 아이디어로 독자 그리고 세상과의 소통을 꿈꾸는 많은 분들의 지원을 기대합니다. 1. 모집 분야 및 인원 마케터 1명 2. 지원 자격 계속읽기→
문학과지성사
며칠 몰아쳤던 한파가 그치고 제법 포근해진 겨울날, 사당동의 한 음식점에서 선생을 만났다. 선생은 우리 셈법으로 올해 여든넷이다. 1958년 『현대문학』으로 등단한 이래 64년 동안의 시력(詩歷)을 균질적으로 쌓아온 한국의 대표 시인으로서 선생은 언제나 시단에 계속읽기→
문학과지성사
마종기 시인은 우리 시단에서 퍽 이채로운 위상을 가지고 있는 분이다. 생애의 많은 시간을 미국에서 살았지만 그는 슬럼프 없이 균질적 시쓰기를 해온 모어(母語)의 사제요, 순수 참여의 틀을 넘어 지성적 사유를 통한 위안의 시쓰기를 계속읽기→
문지아이들
최양선 지음 / 안경미 그림의 『용의 미래』가 국립어린이청소년도서관 ‘사서추천도서’에 선정되었습니다. 자세한 내용 보기 ->  계속읽기→
문지푸른책
김일란(「공동정범」 「두 개의 문」 감독) 2004년, 처음 다큐멘터리를 시작했다. 정말 막막했다. 의지할 데 없이 외롭고 답답한 마음을 일컫는 말인 ‘막막하다’라는 뜻 그대로, 모든 것이 막막했다. 그저 카메라를 온/오프하는 것만 알고 있었던 나는 계속읽기→